Home > 윤리경영연구 > 편집위원장 인사말


안녕하십니까?

<윤리경영연구> 편집위원장을 맡게 된 경희대학교 박우성 교수입니다. 윤리가 경쟁력인 시대입니다. 시민단체나 NGO가 기업에게 사회적 책임을 요구하는 시대를 넘어서 이제는 경제단체에서도 기업윤리에 대한 강좌가 열리고 스스로 글로벌 기업들의 윤리경영을 적극적으로 벤치마킹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 사회에서 끊임없이 터지는 각종 비윤리적 사건들을 보면 아직도 갈 길이 멀다는 것을 절실히 느낍니다. 그럴수록 서두르지 않고 착실히 윤리경영의 초석을 다지는 일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윤리경영연구가 그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기를 기대합니다. 이를 위해 편집위원장으로서 다음과 같은 노력을 기울이려고 합니다.

첫째, <윤리경영연구>가 등재 후보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전임 편집위원장 이영면 교수님이 수고하셔서 윤리경영연구가 복간은 되었지만 등재 후보지가 되려면 앞으로도 2-3년간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합니다. 편집위원회의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습니다.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인 투고와 심사협조를 부탁드립니다.

둘째, 윤리경영대상을 수상한 기업에 대해서는 지금처럼 사례로 만들어서 윤리경영연구에 게재되도록 하겠습니다.
윤리경영을 위해 노력하는 다른 기업들에게 유익한 벤치마킹 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뿐 아니라 수상한 기업에게도 윤리경영을 외부의 시각으로 정리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셋째, 서평란을 신설해서 학술 연구지로서의 성격은 강화하면서도 연구자나 실무자들이 참고할 수 있는 유익한 책이나 아티클 등을 간단히 소개하는 공간을 만들려고 합니다.
회원 여러분께서도 많이 참여하시고 도와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윤리경영학회 회원 여러분과 기업 윤리에 관심을 가지신 많은 분들의 관심과 지원, 그리고 투고를 기다리겠습니다.

한국윤리경영학회 편집위원장
경희대학교 박우성 교수


윤리경영연구 편집위원회
구분 이름(소속)
편집위원장
  • 박우성(경희대)
편집위원
  • 고일상(전남대),
  • 구자숙(경희대),
  • 권종욱(강원대),
  • 길재욱(한양대),
  • 김광현(고려대),
  • 김기선(한국노동연구원),
  • 김정훈(제주대),
  • 노한균(국민대),
  • 이승협(대구대)
  • 이준구(한양대),
  • 전승우(동국대),
  • 조봉순(서강대),
  • 조창훈(서강대),
  • 최 연(홍익대),
  • 황문호(경희대)